반응형
Notice
Recent Posts
Recent Comments
Link
«   2024/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Tags more
Archives
Today
Total
관리 메뉴

무렇다

아프리카 대륙 남서부의 나라 나미비아의 본문

애정 가득

아프리카 대륙 남서부의 나라 나미비아의

mulung 2022. 1. 13. 18:37
반응형

사막으로 시작해서 사막으로 끝나는 나미비아는 모래만 보게 되는 곳인데, 광대한 사막과 함께 캠핑장으로 놀러 가고 싶은 곳 중 하나입니다. 여행을 갈 수도 있는 이곳은 제가 가보고 싶은 곳으로 자연의 멍 때리기와 매력을 느낄 수 있는 곳인데 이번에 알고 보니 고유의 종들이 많이 살고 있더라고요.

 

나미비아는 나미브 사막에서 유래했으며 이 사막은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사막으로 알려져 있으면서 1990년 독립 전에 처음 알려져서 남서아프리카로 변경되었고 독일과 영국의 식민지배에 영행을 받았다고 하며 당시 여기를 탐험한 최초의 유럽인은 1485년 디오고 캉이라고 하며 과연 이때의 종들은 어떤 아이들이 있었을지가 궁금합니다. 전 세계에서 34번째로 베네수엘라 다음으로 큰 나라이며 몽골에 이어 나미비아는 인구 밀도가 가장 적은 나라 중 하나라고 하며 생명체와 관계가 없는 지대가 상당히 많고 중앙고원, 나미브 사막, 절벽 지대, 저지대, 칼라하리 사막으로 크게 나눠볼 수 있다고 하며 사막과 해안 전체를 따라 이어진다고 하며 넓게 퍼진 모래언덕이 있다고 합니다. 평균 온도는 인근 지역에서도 내륙으로 들어갈수록 차이가 심해져서 상당히 춥기도 하면서 관목류의 식물을 찾아볼 수가 있고 저지대가 북동쪽에 있는데 앙골라와 접경을 이루고 있으며, 타 지역에 비해서 절대적으로 강수량이 풍부한 곳이기도 하다고 하며 온도는 더 서늘하고 온화하여 보통 기온이 10도에서 내지 30도에 머무르면서 토양이 모래질이며 대개 평평하다고 하며 모래로 구성이 되어있어서 물을 함유할 수가 없다고 하며 1년 내내 대부분 건조한 곳이지만 우기가 되면 호수가 생길 정도로 많이 와서 식수 해결에 큰 도움이 된다고 하며 동물들의 안식처가 된다고 하죠. 이러한 곳은 어떻게 동물들이 특화되어있을까요?

 

바이브로의 도마뱀

출처 - 위키백과

남부 아프리카의 고유종이면서 모래 도마뱀으로도 알려져 있고 나미비아와 남아프리카, 스와질란드의 아프리카 대륙 남부에 분포한다고 하며 그것 중 가장 큰 도마뱀붙이 종 중 하나로 흔히 볼 수가 있으며 15~20cm 정도의 길이로 다른 아이들에 비해 육중한 구조를 가지고 있어서 암컷은 일반적으로 수컷보다 작고, 바탕색은 갈색으로 등 쪽에는 구슬무늬가 있고 검은색 가로대가 있다고 합니다. 수컷에는 흰색 점이 있기도 하면서 암컷도 있짐나 배는 흰색 또는 매우 밝은 갈색이고 새로 태어난 아이들은 실선과 색상 패턴이 있는 반면에 성체의 패턴은 더 부서져 있이다고 하며 두꺼운 발가락을 가지고 있어서 수목과 땅에 서식을 하고 있으면서 수컷들은 서로의 영역에 대한 생각이 높기 때문에 서로에게 매우 공격정이지만 야생이 아닌 사육을 하게 되면 이러한 성향이 없어지는 것을 보이고 있다고 합니다. 그래서 일반적으로 1년에 두 번 아이를 가지면서 한 번 낳을 때 두 개 정도의 알을 낳는 다고 합니다. 

 

트라킬레피스 카펜시스

출처 - 위키백과

일반적으로 알려진 이름은 케이프 skink 이면서 상당히 뚱뚱하고 3개의 가벼운 줄무늬가 있다고 하며 피부는 올리브 갈색에서 회색이며 줄무늬 사이와 옆구리에는 작은 검은 반점이 많이 있습고 배는 회백색이면서 때때로 뒷면의 줄무늬가 아주 창백할 수가 있다고 하며 몸은 다소 길지만 팔다리는 짧은 귀여운 난쟁이인데, 남아프리카 토착종이면서 대부분의 국가에서 볼 수 있다고 합니다. 여전히 남아프리카 전역의 교외 정원에서 흔히 볼 수 있으면서 가장 잘 알려진 도마뱀이면서 더욱이 사람들이 잘 기르면서 현재 손으로 만질 수 있을 정도로 잘 길들여져 있다고 하면서 애완용으로도 인기가 있다고 합니다. UV가 장착된 사육장에서 기르거나 정원에서 자유롭게 돌아다닐 수 있는지 여부에 관계없이 애완동물로 점점 인기를 얻고 있으면서 길들이게 되면 포식하게 되어서 과체중일 경우가 있으면서 현재는 수렵채집으로 근절이 되었고 일반 적으로 바위나 나무 기슭에서 작은 터널을 파지만 그 아래에 숨을 수 있는 임시 피난처를 만들어 사용한다고 하면서 보통 잘 도망가고 조심스럽기 때문에 슬금슬금 걸어 다니는 소리를 종종 들을 수 있다고 하며 약 12마리의 새끼를 낳고 지낸다고 합니다.

 

나미브 물가 퀴도 마 뱀

출처 - 위키백과

정말 정말 정말 귀엽고 특이하고 꼭 보고 싶은 아이 중에 하나로 6~13cm까지 자라는 이 아이는 머리가 가느다란 몸통과 꽤나 대비가 되면서 둘 다 윗부분이 납작하다고 하고 눈이 커서 이쁘고 동공은 수직으로 찢어져 있다고 하며 굉장히 창백하다 못해 거의 반투명한 상태이면서 연어 색 바탕으로 밝은 갈색 줄무늬, 혹은 무늬가 있다고 합니다. 이러한 색깔 덕분에 나미브 사막의 모래 속에서 자연스럽게 위장을 할 수가 있고 피부가 작고 부드러운 비늘로 덮여있기에 쉽게 굴을 파면서 모래 위를 스키 타듯 빠르게 달릴 수가 있다고 하며 반투명하기 때문에 내부의 몇몇 장기가 보이기까지 한다고 합니다. 다리는 가늘고 발이 넓으면서 발가락이 완전히 물갈퀴로 되어있고 야행성이기에 낮에는 스스로 판 굴 속에서 얌전히 있다가 밤에 나와서 모래 위에서 먹이를 찾아다닌다고 합니다. 발가락 밑에는 빨판도 있어서 기어오르는 것도 잘하면서 가혹한 사막 환경에서 제일 잘 적응한 아이이지만 사람들은 먹기 위해서 사냥을 하고 서식지를 파괴하고 있다고 하며 애완동물로도 수요가 많기에 사람들이 많이 잡아다가 키운다고 하며 야생에서 5년을 살 수 있는 아이가 테라리움 안에서는 스트레스로 적거나 많다고 합니다. 다행히 보호종 목록에는 들어가 있지 않지만 혹시라도 모르니 주의해야 할 아이이죠.

 

 

생물에 보존에 힘을 쓰고 있는 나라로 위험종들이 별로 없기에 가장 좋은 곳이지만 역시 사람이 문제인 것 같아 마음이 아프면서 이 아이들은 과연 함께 계속할 수 있을지가 궁금합니다. 애완용으로 많이 있지만 그 덕분에 더 함께 할 수 있을지 아니면 그 때문에 아이들이 사라질지는 두고 봐야겠죠.

출처 - wikipedia

반응형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