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Notice
Recent Posts
Recent Comments
Link
«   2024/04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Tags more
Archives
Today
Total
관리 메뉴

무렇다

북유럽 스칸디나비아 반도에 위치한 노르웨이의 바이퍼 본문

애정 가득

북유럽 스칸디나비아 반도에 위치한 노르웨이의 바이퍼

mulung 2022. 2. 1. 15:51
반응형

노르웨이 하면 노르웨이의 숲이 떠오르면서 피아노가 생각이 나는데 과연 여기서는 어떤 아이들이 살고 있을지도 궁금하면서 제 생각에는 추운 나라인 걸로 아는데 과연 파충류가 존재할 수 있는지가 가장 궁금했으나 역시 못살 곳은 없나 봅니다. 다 살고 있는 이곳에서 오늘은 뱀, 바이퍼에 관해 나눠볼까 합니다.

 

노르웨이는 북이라는 뜻과 길이라는 뜻이 합쳐진 말로, 북극으로 가는 길이라는 뜻이 있으면서 스칸디나비아반도의 서쪽 부분, 얀마옌섬, 스발바르 제도, 그리고 부베 섬으로 이루어져 있고 면적은 385,207 km²이며 인구는 약 490만 명 정도로써 유럽에서 두 번째로 인구 밀도가 작은 나라이고 나라의 대부분이 동쪽의 스웨덴과 국경을 맞대고 있고, 노르웨이의 북쪽 지역은 남쪽은 핀란드, 동쪽은 러시아와 국경을 접하고 있다고 합니다. 남쪽의 스카게라크 해협의 건너편에는 덴마크가 있고 수도는 오슬로이며 북극해와 바렌츠해와 접하고 있는 해안선은 피오르로 유명하면서 특히 인구가 200명인 도시가 있는 것으로도 알려져 있고 석유, 천연가스, 석탄, 목재, 해산물 등이 풍부하며, 지형을 이용한 대량의 수력 발전이 이루어지고 있으면서 자원 매장량은 엄청나 2011년 기준으로 세계 3위의 천연가스, 5위의 석유 수출국이기도 하며, 관련 산업이 GDP의 25%가량을 차지하고 있고 이러한 자원에 힘입은 노르웨이 국부 펀드는 세계에서 제일 크며, 규모는 현재 한화 650조에 달한다고 하면서 세계 주식시장의 1%를 보유하고 있고 무역은 항상 경상수지 흑자를 기록하고 있으며 2011년 기준으로 흑자 규모는 한국의 2배에 달하며 석유가 발견되기 전인 1970년에는 스웨덴의 총 경제 규모의 1/3밖에 되지 않았으나 결국 자원에 힘입어 2009년 역사상 처음으로 인구가 2배에 달하는 옛 종주국 스웨덴을 총경제력마저 추월하였고 정치적으로 노르웨이는 입헌 군주제이며, 국가 원수는 하랄 5세이다고 합니다. 유럽 연합의 회원국은 아니나 가까운 관계를 맺고 있고, 또한 미국의 대표적 우방국 중 하나이면서 노르웨이는 유엔에 경제적으로 가장 크게 공헌하고 있는 나라 중 하나이며, 유엔군에도 참여하여, 특히 아프가니스탄, 코소보, 수단, 리비아 등에 파견되어 임무를 수행하고 있고 노르웨이는 유엔, NATO, 유럽 평의회, 북유럽 이사회의 창립국 중 하나이며, 유럽 경제 지역, WTO, OECD의 멤버이자 솅겐 협정에 서명한 국가 중 하나이기에 거의 대부분이 상당히 높은 지대여서 자연경관이 수려하고 선사 시대 이후의 빙하 지형이 남아 있기도 하다고 하죠. 베르겐의 북쪽에 있는 송네 피 오르는 안쪽까지의 길이가 200 km나 되며, 100 km까지도 나비가 몇 킬로미터나 되는 걸 알고 있었는지 다들 궁금하면서 이 피 오르는 양쪽 육지가 가파른 절벽이며 기후는 한대성 기후라서 한대성 기후이기 때문에 12월에는 오후 3시만 되어도 일몰 하고 기온은 영하 15℃ 이하이고 하지만 내륙으로 들어가면 겨울 기온이 떨어지고 강우량이 적어진다고 합니다. 눈이 자주 오는 편이며, 북극처럼 백야 현상이 일어나기도 하며 난류인 멕시코 만류가 서해안을 따라 북쪽으로 흐르므로, 높은 위도에 비하면 온도가 낮지 않고 강우량이 많죠. 예를 들면 남부 서해안의 베르겐은 겨울의 월평균 기온이 1.3∼1.5℃이며, 여름에는 약 15℃ , 위도에 비하여 비가 많이 오는 편이면서 1년 강우량은 1,900 mm에 이르고 북쪽일수록 강우량은 적어져 북부에서는 연강 우량이 400 mm 이하이기에 토의 72%는 빙하의 침식을 받은 평탄한 꼭대기를 지닌 산지라고 합니다. 삼림이 24%를 차지하며 경지는 매우 적고 해발 2,000 m 이상에는 만년설이나 빙하가 지금도 남아 있으며 스칸디나비아 산맥은 북부·중부에서는 스웨덴과의 국경으로 되어 있으나, 남부는 노르웨이 안에 펼쳐져 있으며, 이곳이 가장 높고 요텐헤임 폭도 가장 넓다. 곧 요텐헤임, 요 스테 달스 브렌 및 도브레 페르 등의 산이 있고 빙모와 빙하가 있기에 서해안은 거대한 피오르 지형이 나타나는데 인근에 5만 개 이상의 섬이 있고 2,500 km 이상이 이에 해당한다고 합니다.

 

바이퍼

출처 - 위키피디아

세계의 모든 웜 종 중에서 가산기는 지리적 분포가 가장 큰 종이며 서쪽 의 영국 제도에서 동쪽의 중국 태평양 연안까지 , 그리고 북쪽의 북극권 북쪽에 있는 유라시아 대륙 대부분에 서식한다고 합니다. 그것은 거의 모든 유형의 지형, 알프스 와 불가리아에서 해발 약 2,700m까지 발견되기도 하며 스칸디나비아에서는 드물게 1,000–1,300 masl  이상이며 독사가 감지되었다고 합니다. 가산기는 일반적으로 뒷면에 있는 지그재그 패턴으로 쉽게 식별할 수 있지만 가장 어두운 표본에서는 패턴을 보기 어려울 수 있고 이 속의 다른 벌레에 비해 독사는 머리가 비교적 작으며 가산기는 다양한 색상 조합으로 제공되기도 하며 암컷은 옅은 갈색 바탕에 어두운 갈색 무늬가 있는 경우가 많으며 수컷의 바탕색은 검은색 무늬가 있는 더 회색이며 어린 독사는 상당히 어두울 수 있으며, 성인이 되어서 얻는 색은 몇 살이 될 때까지 항상 나타나는 것은 아니라고 합니다. 독사는 또한 흰색 또는 검은색 일 수 있으며, 검은색 변종은 일부 지역에서 부분적으로 일반적이며 흰색과 검은색 은 본질적으로 위장 이 좋지 않지만 검은색 개체는 밝은 개체보다 태양에 더 빨리 따뜻해지며 이것은 검은 독사가 분포 지역의 최남단 지역보다 최북단 지역에서 더 흔한 이유를 설명할 수 있다고 하죠. 뒷면의 패턴을 제외하고 눈은 독사를 일반 뱀과 구별하는 가장 쉬운 방법이며 후자의 2개는 동공 이 둥근 반면 , 가산기는 동공이 갈라진 붉은 눈을 가지고 있으며 그러나 이것은 뱀의 눈이 불투명해지기 때문에 햄 변경과 관련하여 보기 어려울 수 있다고 합니다. 다른 뱀과 마찬가지로 가산기는 소리를 들을 수 없지만 소리를 지상 진동으로 인식하고 쪼개진 혀는 입천장에 위치하여 후각을 향상하는 구 개비 기관에 향기를 저장하는 데 사용되기도 하며 이것은 가산기를 훌륭한 사냥꾼으로 만들어지며 성인 개체는 일반적으로 무게가 150-200g이고 길이가 약 60-70cm이지만 일부 여성 개체는 최대 90cm까지 자랄 수 있다고 합니다. 암컷이 수컷보다 약간 커지며 가산기는 최대 20-25세일 수 있지만 약 12년 은 일반적으로 평균 기대 수명으로 간주되기도 하며 가산기는 위턱 앞쪽에 두 개의 유독한 이빨을 가지고 있고 독 자체는 목의 침샘에서 만들어지며 강한 근육으로 둘러싸인 병 모양의 동굴에 모이며 거기에서 위턱의 채널과 치아의 얇은 튜브를 통해 치아 팁으로 안내되기도 하며 독은 다른 효소 와 폴리펩타이드의 혼합물이며 위산과 다소 유사하다고 하죠. 그것은 부분적으로 먹이를 죽이고 부분적으로 삼킨 후 분해 속도를 높이는 두 가지 기능을 가지고 있고 두 개의 독이 있는 이빨은 매우 바이퍼는 교대로 따뜻한 동물이며 즉, 그들은 주변 환경에 의해 따뜻해지며 날씨가 추우면 움직임이 둔해지며 그런 다음 햇빛에 노출된 암석이나 그루터기에서 종종 발견할 수 있으며, 그곳에서 체온을 높이려고 한다고 합니다. 독사를 본 경험이 있다면 길에서 흔히 볼 수 있으며 몸을 데우기 위해 사용하는 뜨거운 아스팔트에 끌리기 때문이며 고 종종 두꺼운 양모 양말이 피부에 닿지 않을 정도로 충분한다고 하죠. 다른 두 개의 노르웨이 뱀 종과 마찬가지로 가산기는 부 엄하고 아마도 야생 동물법에 따라 보호될 것이며 세 가지 야생 노르웨이 종 중에서 독사는 독사뿐이며  은 종종 뱀으로 간주되지만 도마뱀이라고 합니다.

 

참 신기합니다. 뱀은 그 작은 몸둥아리에 자신보다 큰 먹이를 넣을 수 있다는 것이 정말 놀라우면서 턱관절까지 빼낼 수 있다는 점에서 흥미롭습니다. 하지만 조심해야 하기에 피해야 하지만 잽싸기에 주의를 하기 어려운 건 어쩔 수 없으면서도 도망 다녀야 하나? 아니면 잡을 수 있는 능력을 길러야 하나 생각이 듭니다.

출처 - 백과사전

반응형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