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Notice
Recent Posts
Recent Comments
Link
«   2024/04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Tags more
Archives
Today
Total
관리 메뉴

무렇다

동쪽 카스피해와 접하고 있는 아제르바이잔의 풀뱀 본문

애정 가득

동쪽 카스피해와 접하고 있는 아제르바이잔의 풀뱀

mulung 2022. 2. 14. 03:49
반응형

어디인지 모르는 곳이라 이번에 알아보게 되었는데 정말 신기한 것은 몇 년 전까지 문을 열지 않아 관강 하기가 어려웠던 곳이라는 점입니다. 하지만 한국은 비자가 정말 좋기에 이번에도 놀러 갈 수 있는 나라로 바뀌게 된 곳 중 하나이며 여행지는 정말 깔끔과 함께 역사의 유적지가 많아 놀러 가게 되면 꼭 이 나라의 역사와 뜻을 알고 가면 더 재미있게 구경을 할 것 같은 곳이면서도 흔하게 볼 수 있는 파충류에 관해 나 누보 고자 합니다.

 

북쪽은 러시아의 다게스탄 공화국, 서쪽으로는 조지아와 아르메니아, 남쪽으로는 이란과 접경하며, 바다 없는 내륙국으로, 아제르바이잔 영토 내에 있는 나고르노카라바흐 자치 공화국은 아르메니아와의 전쟁 이후로 사실상 독립 상태에 있으며 아제르바이잔은 터키와 문화가 비슷하며, 이웃 국가인 아르메니아계 주민의 나라 아르메니아의 남서쪽에는 아제르바이잔의 고립 영토이자 아제르바이잔의 자치 공화국인 나히체반 공화국이 있다고 합니다. 터키의 지배를 받았으나 러시아-터키 전쟁 결과 러시아에 편입되었으며 1922년 소련에 가입했고 1991년 독립하였으며, 1993년 CIS에 가입했으면서 나라의 3면이 산지로 둘러싸여 있고, 중앙은 넓은 쿠라 아라 쿠스 저지로 되어 있고 산지에는 강수량이 있으나 중앙 저지는 건조하여 스텝 지대를 이루고 동남쪽 구석의 렌코란 평야는 아열대 기후이며 주민은 아제르 바이 잔인이 90%, 러시아인이 3%, 아르메니아인이 2%, 다게스탄인이 3%이 있으며, 터키인도 소수 있다고 합니다. 이 나라는 석유와 석유제품, 기계제조, 면화, 과수, 포도의 재배, 포도주 양조, 양잠업으로 뛰어나며 에너지원은 석유, 천연가스, 수력전기인데 석유는 질이 좋으며 주로 바쿠 부근의 육상과 카스피해의 해저에서 산출되고 공업은 석유업 장치류, 강관, 알루미늄의 제조 등이 있으면서 관개로 면화·쌀·담배 등이 재배된다 아제르바이잔은 59개 구와 11개 시, 1개의 자치 공화국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나히체반 자치 공화국은 7개 구와 1개 시로 나뉜다고 하죠. 1991년에 대통령제 국가로 독립하였으나 1993년에 갑자기 과거 아제르바이잔 SSR의 지도자였던 헤이다르 알리예프가 2대 대통령이었던 아뷜파즈 엘치바이를 몰아내고 자신은 강권적인 정치로 아제르바이잔을 통치해 왔고 2003년 말에 헤이다르 알리예프의 건강이 악화되면서 대통령직을 맡을 수가 없게 되었으며 장남의 일함 알리예프가 총리에서 대통령 후계자로 지명되면서 대통령 선거에 승리해 권력이 세습되었으며 그러나 일부 국민들은 이것을 불법이라 판단, 비판하여 유혈 시위도 발생했고 대통령은 직접 선거로 선출되어 임기는 7년 중임제이며, 재선은 되며, 정부 각료는 대통령이 임명한다고 하고 입법부는 아제르바이잔어로 밀리 메지 리스로 불리며 단원제로 임기는 5년이며, 의석수는 125 의석이라고 합니다. 아제르바이잔은 19세기 후반과 20세기 초반에 들어와 지난 11~13세기의 문화 황금기에 버금가는 문화중흥을 경험하였으며 주로 예술·교육을 중심으로 하여 이루어진 부흥은 석유로 늘어난 부의 지원에 의해 이루어졌고 아제르바이잔의 새로운 산업과 상업분야의 지식층은 기금을 마련하여 도서관과 학교, 병원 등을 설립하였다고 하며 아제르바이잔 예술의 중흥은 러시아 제국 내의 터키, 이슬람인들에게 영감을 주어 이슬람 세계 최초로 극장과 오페라극장이 세워졌다고 합니다. 1991년에 독립을 얻은 후, 아제르바이잔은 국제 통화 기금, 세계은행, 유럽 부흥 개발은행, 이슬람 개발은행, 아시아 개발은행의 회원국이 되었고 아제르바이잔의 금융 조직은 아제르바이잔 중앙은행, 상업 은행, 비은행 신용기관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최근 한국을 비롯한 나라들이 이 나라의 유전을 탐사하는 중이라고 하죠. 카스피해에서 생산되는 석유와 가스는 아제르바이잔에 놓인 파이프 라인들을 통해 서유럽 등으로 보내진 다고 합니다. 아제르바이잔에는 모두 7개의 석유관·가스관이 지나며 2005년 5월 완공된 BTC 라인은 아제르바이잔의 바쿠-조지아 트빌리시-터키 제이한 3국을 잇는 길이 1768km의 석유관이 있다고 합니다.

 

풀뱀

출처 - 위키피디아

이런 곳에서 사는 아이로는 뱀목 뱀과의 파충류이며 종종 물 근처에서 발견이 된다고 하면서 양서류에게만 먹이를 주고 있고 몸색깔은 전형적으로 짙은 녹색 또는 갈색이며, 머리 뒤에 특이한 노란색 깃이 있고 색깔은 회색에서 검은색까지 다양할 수 있으며  밑면은 불규칙한 검은색 줄무늬로 희끄부레하다고 합니다. 영국에서 풀뱀은 가장 큰 파충류이며 암컷의 몸길이가 총 80cm에 이르고 수컷의 몸길이는 보통 약 60cm이고 몸무게는 약 240g이면서 풀뱀은 스칸디나비아 반도에서 이탈리아 남부에 이르기까지 유럽 본토에 널리 분포한다고 하고 중동과 아프리카 북서부에서도 발견된다고 하죠. 스칸디나비아 중부에서 이탈리아 남부에 이르는 유럽 본토에 널리 분포되어 있으면서 중동과 아프리카 북서부에서도 발견되고 영국의 풀뱀은 아종에 속하는 것으로 생각되었습니다. 그러나 막대 풀뱀 Natrix helvetica로 재분류되었고 영국에서 모든 기록은 이제 수입 표본에서 유래한 것으로 간주된다고 하며 풀뱀은 주로 양서류, 특히 두꺼비와 개구리를 잡아먹지만 때때로 개미와 애벌레를 먹기도 하고 포획된 뱀이 손으로 제공한 지렁이를 먹는 것이 관찰되었지만 죽은 먹이는 절대 가져가지 않고 뱀은 시각과 후각을 사용하여 종종 물 가장자리에서 먹이를 적극적으로 찾는다고 합니다. 그들은 수축을 사용하지 않고 먹이를 먹고 헤엄을 잘 치고 민물 근처에서 발견될 수 있지만, 개별 뱀은 시즌 내내 수역이 필요하지 않은 경우가 많으며 선호하는 서식지는 들판 가장자리와 삼림 경계와 같은 개방된 삼림 지대 및 "가장자리" 서식지로 보인다고 하죠. 이러한 서식지는 충분한 피난처를 제공하는 동시에 일광욕을 통해 온도 조절을 위한 충분한 기회를 제공할 수 있기 때문이며 연못 가장자리도 선호되며 그러한 지역에서 이 은밀한 종을 관찰할 가능성이 상대적으로 높기 때문에 연못 및 물과의 연관성을 인지할 수 있고 대부분의 파충류와 마찬가지로 풀뱀은 열 환경의 영향을 받으며 결빙되지 않는 지역에서 겨울을 보내야 하죠. 따라서 그들은 일반적으로 온도가 비교적 안정적인 지하에서 겨울을 보낸다고 합니다.

 

다양한 사진과 함께 발견되는 아이로 관심이 필요하지만 위험까지는 아니기에 다행이면서도 이 아이는 계속 관심으로만 유지가 될 것같은 기분이 있습니다. 무엇보다도 사진을 찍는 법을 잘 알고 있는 것 같기 때문에 여행을 다닐 때마다 나를 쳐보는 아이가 있으면 파충류들이라고 생각을 해야겠습니다. 

출처 - 백과사전

반응형
Comments